기사최종편집일:2018-02-21 16:51:50
2018년02월23일fri
 
뉴스홈 > 뉴스 > 인물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6년11월15일 18시27분 ]


세계적인 자전거 레이싱 팀인 트렉-세가프레도의 파비앙 칸첼라라 선수(스위스)가 이번 도쿄 대회를 끝으로 은퇴를 선언했다. 스파르타카스라는 별명으로 알려진 그는 2008년 베이징 대회와 올해 열린 리우 올림픽 사이클에서 우승하였다. 나이도 35세라 박수 칠 때 떠나고 싶은 모양이었다. 

마침 우리 한국에는 이번 리우에서 3등한 크리스 푸룸(영국)이 요즘 열린 레탑 대회에 왔었다. 

사진은 칸첼라라 선수가 요즘 트렉-세가프레도의 시현성 높은 저어지를 입고 있는 모습이다.

트렉바이시클코리아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98311659
메리다 팀에서 활동하는 '군-리타 달레 플레샤'와의 만남 (2017-05-29 10:00:56)
콜나고 C64의 성공적인 런칭 파...
금년부터 콜나고의 국내 유통을 담당하게 ...
세계를 향한 턴(TERN)의 날개짓~
2010년 가을 자신들만의 자전거를 만들고자...
구동과 제동을 조정하는 Jagwire...
자전거의 성능을 최대치로 뽑아내기 위해선...

 
까미노(CAMINO)와 함께가는 길
eBike의 용어 설명
설 연휴 밋밋하다면, 자전거 타...
콜나고 C64의 성공적인 런칭 파...
서울시, 자출족 '샤워+보관' 한...
세계를 향한 턴(TERN)의 날개짓...
청주시 자전거이용 활성화계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