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2019-11-11 20:27:39
2019년11월12일tue
 
뉴스홈 > 뉴스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10월24일 14시59분 ]
광명시가
광명시민 자전거보험을 올해까지만 시행한다.
광명시민 자전거보험 사업은 201614천만 원, 201715천만 원, 201816천만 원 등 총 45천만 원의 예산이 편성되어, 광명시가 시민을 대상으로 자전거보험에 가입해 진행해 왔다.

그러나 자전거보험 계약금액 대비 보험금 지급액이 낮아 시민이 받는 실질적인 혜택이 미흡해 예산 낭비 소지가 있으며, 보험사가 단독으로 입찰에 참가해 유찰되는 등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어 시는 현재 계약기간인 올해 말까지만 시행하고 내년부터 자전거보험 사업을 시행하지 않기로 했다.

특히 사망사고 및 휴유장애 보장금액이 최고 1,000만 원으로 타 개인보험에 비하여 보장금액이 적으며, 자전거 사고 시에 지급되는 보험금도 4주 이상 진단을 받을 경우 20~60만 원으로 실제 입원비 및 수술비에 비해 많이 부족한 금액이다.

시 관계자는 자전거보험 사업을 올해까지만 시행하지만, 자전거보험가입 기간(2016.5.23.~2017.5.22, 2017.5.29.~2018.12.31)에 자전거 교통사고가 났을 경우 사고일 기준 3년 안에 보험금을 청구하면 지급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로에서 도로침하 및 파손 등으로 자전거 사고가 발생할 경우 국가배상법에 의한 국가배상 심의 및 영조물배상보험을 통하여 배상을 받을 수 있다.

시는 2015년부터 시민들의 안전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찾아가는 생활안전교육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문 강사가 학교나 동 행정복지센터를 직접 찾아가 교통안전, 생활안전 등의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내년에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을 운영하고 자전거 안전교육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하여 경륜사업본부와 추진 방안에 대해 협의해 나갈 방침이다.
광명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49524588
안양시, 자전거 안전 문화 캠페인 전개 (2018-10-25 14:44:39)
고양시, 자전거 이용 활성화·안전에 힘쓰다 (2018-10-24 08:21:00)
라이딩 서울 2019
11월 10일(일) 자전거 3천여 대가 서울도심...
자전거전용도로에서도 병렬주행...
울산지법 이상엽 판사는 8월 14일 자전거도...
현대건설 최초로 아파트 전용 자...
현대건설은 현대건설 단지 내 아파트 주민...

 
빛과 그림자의 조화가 만드는 ...
춘천시 전기자전거 시범도입
라이딩 서울 2019
자전거전용도로에서도 병렬주행...
현대건설 최초로 아파트 전용 ...
울산,전기공유자전거 운영시작
서울시 CRT 본격 구축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