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2019-10-23 21:08:18
2019년10월24일thu
 
뉴스홈 > 뉴스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0월07일 19시30분 ]

서울시의 대표 공유경제서비스인 공공자전거 따릉이’152,100대를 시작으로 불과 4년 만에 25,000대로 12배 이상 확대되고, 지난 9월 한달 평균 이용건수는 69,474건으로 역대 9월중 최고치를 기록하며 서울시민의 명실상부한 대중교통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그런데 최근 서울시 공공자전거(이하 따릉이’)가 일부 시민·청소년의 무단(불법)으로 따릉이 잠금장치에 제대로 연결하지 않아 미거치 상태로 방치하거나 일부 청소년 중 따릉이 잠금장치를 물리력으로 파손 또는 탈거하는 방식으로 불법(무단) 사용하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어 서울시가 이에 대한 대책을 마련했다.

앞으로는 따릉이 대여소의 거치대에 제대로 거치하지 않아 방치되어 무단으로 사용되지 않도록 초과요금(5분당 200원 부과)1회 위반시 강제 회원탈퇴·이용금지 조치 등에 대해 따릉이 앱()·SNS 문자전송 등을 통해 적극적 고지할 예정이다.

 

일부 청소년 사이에 영웅놀이처럼 확산 중인 따릉이 무단사용 예방을 위해 교육청 및 학교에 지속적 계도 및 교육을 요청하고, 무단사용 집중 발생지역에는 현수막을 부착하여 홍보하고 있으며, 무단사용자에 대해서는 더 이상 관용 없이 경찰서에 의뢰하여 강력 조치할 계획이다.

무단사용 근절을 위해 따릉이에 도난방지기능을 탑재하여, ’1910월부터는 무단 이용시에 단말기에서 높은 데시벨의 경보음이 송출되도록 하여 무단사용을 불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QR단말기의 잠금방식은 기존 LCD단말기와는 달리 무단 사용의 원인이 되는 추가 잠금뭉치가 없는 신형 스마트락 방식(QR)의 단말기로 연차적으로 교체해 나갈 예정이다. 신형단말기는 도난시 실시간 위치추적이 가능하며, 저렴하고 고장요소가 적어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변화는 2019년 하반기 도입되는 5천대 자전거를 시작으로 연차적으로 교체할 예정이다.

 

신형단말기는 별도의 추가 잠금뭉치 없이 본체 내 잠금걸쇠로 만들어져 있어 변칙적 무단사용의 원천적 차단이 가능하며, 기존단말기(wifi)는 실시간 위치추적이 어려웠으나, 신형 단말기는 LTE 통신방식으로 주행 중에도 실시간 위치추적이 가능하다.

무단사용 증가로 방치된 따릉이의 신속한 회수를 위해서도 미아따릉이전담반을 신설하여 특별운영 중에 있으며, 대부분의 무단사용 자전거가 심야시간대에 발생함을 감안하여, 24시간 콜센터 운영하여 상황에 즉시 대응토록 할 예정이다.

기완 서울시 보행친화기획관“‘따릉이는 시민 세금으로 운영되는 서울시민의 공공재산으로 시민 여러분께서 내 것처럼 아껴주시고 사용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하고 무단사용 근절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협조가 절실히 요구된다고 말했다.

서울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55759556
진주시, 농촌체험길 자전거도로 개통 (2019-10-01 23:28:03)
두 바퀴로 떠나는 안전한 자전거...
자전거 안전문화 확산 및 이용 활성화를 위...
춘천시 자전거 천국 만들기 브리...
다음은 춘천시의 자전거 정책의 브리핑 자...
바레인 메리다의 소니 콜브렐리 ...
2019년 10월 6일 이탈리아 몬테 베글리오...

 
메리트 많은 2020 메리다 리액...
청주시, 자전거 교통안전교육 5...
두 바퀴로 떠나는 안전한 자전...
진주에서 의령·산청까지 자전...
춘천시 자전거 천국 만들기 브...
바레인 메리다의 소니 콜브렐리...
서울시 따릉이 무단 사용 대책